중원이야기

2022년 평생교육 인문학 첫번째 저자와의 만남(선배시민의 시선, 그리고 공동체)

김윤종 댓글2건조회 320회 2022-06-13 오전 11:30:56
  목록


 


 


 

중원노인종합복지관(관장 신명희)에서는 올해 책이라는 매체를 활용하여 공동체 안에 존재하는 노인 빈곤 문제를 사회적으로 이해하고, 선배시민의 가치와 지향점을 제시하기 위해, ‘저자와의 만남이라는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첫 번째로 지난 67일 복지관 3층 음악실에서 선배시민의 시선, 그리고 공동체라는 책을 쓴 한국방송통신대 사회복지학과 유범상 교수와 50여 명의 회원, 지역주민을 모시고 선배시민, 시민으로 당당하게 늙어가기라는 주제로 강연과 토론을 진행했다.
 
유 교수는 이 책에서 말하는 선배시민은 시민이자 선배인 존재, 시민권이 당연한 권리임을 자각하고, 이를 누리며 공동체에 참가해 자신은 물론 후배시민을 위해 목소리를 내는 노인이라고 설명했다. 회원들은 강연 후, “공동체에 대해서 어떤 시각을 갖고 나아가야 할지 생각할 기회가 되었다.”, 그리고 함께 살아가는 사회인만큼 공동체에 관심을 가져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앞으로도 621가난의 문법(소준철 작가)’, 75힐튼호텔 옆 쪽방촌 이야기(최현숙 작가)’ 2회를 더 진행할 예정이고, 마지막으로는 저자와의 만남을 주제로 한 글쓰기 공모전을 진행하여 이번 프로그램에 대한 개인 생각을 정리할 기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중원노인종합복지관 김윤종 기자(kimyoun777@naver.com)

첨부파일 (3개)

댓글 2개

  • 홍세희
  • 2022.06.20 17:38
  • 106.250.xxx.202
저자와의 만남!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 안소연
  • 2022.06.20 23:57
  • 175.116.xxx.132
노인 빈곤 문제를 사회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계기였습니다! 다음 저자와의 만남도 기대가 됩니다!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2MB (허용 확장자 : *.*)

게시글 리스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등록일